◎ 2019년 탐험소식
HOME > 연맹소개 > 2019년 탐험소식  
조회 수 176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아침 다섯시, 대장님들이 기상! 하고 깨우는 소리에 우리 대원들 한번에 눈을 뜹니다.
시간이 갈 수록 대장님들이 더 큰 소리로 이야기하기 전에 알아서 준비를 마치는 모습이 마냥 기특합니다.


어제 지냈던 트로이 펜션은 원주에서 관광 명소로 알려진 간현유원지 안에 위치해 있는데, 넓고 깨끗하여 대원들이 간밤 시원하고 쾌적하게 머물렀답니다.
여섯시가 되자 밥냄새를 맡고 대원들이 하나둘 나옵니다. 아침을 든든히 먹고 출발 준비를 마칩니다.

오늘은 오래 머물렀던 강원도에서 벗어나 드디어 경기도로 가는길. 도경계를 넘는다는 소식에 아이들은 잔뜩 들떴습니다. 얼마 남지 않은 시간이니만큼 연대끼리 시간을 많이 갖기 위해 연대별 오티를 진행합니다.


연대장님 그리고 각 연대별로 지원대장님 한분씩 붙어 열두명의 아이들이 발맞춰 걷습니다.

일곱시부터 걷기 시작했지만 폭염속 햇살은 아침에도 무척이나 뜨겁습니다.
우리 아이들, 더 지치기 전에 대장님들은 빠른 걸음으로 속도를 냅니다. 첫날 같았으면 상상도 못했을만큼 빠른 속도인데.. 이젠 대장들보다 훨씬 잘 걷는 대원들 모습에 매번 놀랍기만 합니다.

주유소에서 잠시 쉰 뒤 다시 출발합니다.


양평, 여주 이정표를 따라 걷다 보니 금세 도경계에 도착했습니다.
벌써 경기도라니! 우리 대원들 집에 갈 생각에 신이 납니다.
심지어 경기도에 사는 어떤 대원은 “경기도에 들어오니 친숙한 냄새가 나요”라네요.

연대별로 도경계 표지판에서 사진을 찍고 다시 힘내서 움직여봅니다. 여전히 뜨거운 공기였지만 강원도를 넘어서 그런지 걷는 발걸음이 한결 수월했습니다.

KakaoTalk_20190803_194820175_01.jpg

 

오전 열 시쯤, 긴 휴식을 갖게 될 양동 레포츠 공원에 도착합니다. 한참 갈증났던 목을 시원한 물로 축이고서 매트를 깔고 눕습니다. 아이들이 처음으로 맞는 오침시간입니다!
보통 여름 행군땐 낮잠시간이 있기 마련이지만, 이때까지 우중행군이 대부분이라 갖지 못했던 시간입니다.

 

 

마지막 연대까지 들어오길 조금 기다리다 보니 저 멀리서 익숙한 밥차가 들어옵니다. 오늘 점심 메뉴는 짜장밥과 순대계란국 그리고 감자 고로케 ! 더위에 지쳤지만 또 다시 힘을 내야하니 든든히 먹어둡니다.
이후 다시 오침시간이 주어졌지만 아이들이 쉬는 방법은 제각각입니다. 누워서 자는 아이들도 많았지만 일지를 쓰는 아이들, 시원한 물로 장난 치는 아이들도 보입니다.
그늘이었지만 기온이 높아 우리는 긴 오침시간을 갖기로 합니다. KakaoTalk_20190803_194820175_14.jpgKakaoTalk_20190803_194820175_20.jpgKakaoTalk_20190803_194820175_27.jpgKakaoTalk_20190803_194820175_29.jpgKakaoTalk_20190803_194820175_03.jpgKakaoTalk_20190803_194820175_05.jpg

KakaoTalk_20190803_194820175_06.jpg

 

네시가 되어서야 떨어지는 해 덕분에 다시 행군 준비.
연대별로 출발합니다.
빠르게 가서 쉬고 싶은 2연대와 3연대는 오전만큼 바쁜 속도로 걸었고, 가다가 마주친 1연대와 4연대는 함께 힘을 합쳐 천천히 걷기도 했습니다.

 

그리하여 6시 반에 숙영지 도착!
나무가 우거진 곳에 이젠 아이들이 알아서 능숙하게 텐트를 칩니다. 지친 아이들을 위해 숙영지에는 취사 대장님들이 저녁을 준비해 놓으셨답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보쌈이 메인 메뉴인데요, 명이나물과 김치와 곁들여 먹으니 하루의 피로가 싹 가시는듯 합니다.

 

이제 땀으로 젖은 하루를 시원하게 씻어낼 시간입니다.
시원한 물로 샤워를 하고서 남은 일지까지 쓰고서 텐트로 들어가 잠을 청해봅니다.

이제 하룻밤 밖에 남지 않았네요.
마지막까지 대원들과 힘내서 무사히 걷겠습니다.

?
  • 김시아맘 2019.08.04 17:22
    이제 고지네요ㅎㅎ마지막까지 힘내세요
    감사합니다
  • 푸름맘 2019.08.04 20:21
    아이들도 힘들어 보이고,또 보이지 않은 곳에서
    더 힘들었을 모든 대장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이 더운날 밥하는거 쉬운게 아닌데...
  • 조연희맘 2019.08.04 22:18
    마지막 밤이네요.
    아이들에게도 특별한밤일거라 생각되네요.
    모든 대장님들 대원들 고생했습니다.
    마지막밤도 푹 쉬고 낼 활기찬 모습으로 뵈요
    감사합니다
  • 기민아빠 2019.08.04 22:53
    네.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조금만 더 힘들내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주세요^^
    더운 날씨에 대장님과 아이들의 건강도 걱정됩니다.
    감사합니다
  • 찬우맘 2019.08.04 23:19
    더운 날씨에 이렇게 애써주시니 모두들 감사합니다
  • 김재우맘 2019.08.04 23:36
    앞으로 12시간 지나면 아이들을 볼 수 있군요. 마지막까지 안전하게 완주하길 바라며 끝까지 함께 한 대장님들과 아이들, 너무너무 감사하고 고맙고 더 할 말이 없습니다. 함께 해 주셔서 정~ 말 감사합니다. 아자아자 화이팅!!!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0 임정로드 [2기]화성시 독립운동 현장 2019-11-01 마지막 일정 탐험연맹 2019.11.03 45
79 임정로드 [2기]화성시 독립운동 현장 2019-10-31 file 탐험연맹 2019.11.01 114
78 임정로드 [2기]화성시 독립운동 현장 2019-10-30 file 탐험연맹 2019.10.31 132
77 임정로드 [2기]화성시 독립운동 현장 2019-10-29 file 탐험연맹 2019.10.30 197
76 임정로드 [2기]화성시 독립운동 현장 2019-10-28 file 탐험연맹 2019.10.29 115
75 임정로드 20191025 나라의 소중함을 느끼다! file 탐험연맹 2019.10.26 66
74 임정로드 넷째 날-남경(난징) file 탐험연맹 2019.10.26 54
73 임정로드 1023 백범의 흔적을 찾아서가는여정(가흥,항주) file 탐험연맹 2019.10.24 127
72 임정로드 임정로드 독림유적탐방 2일차 상해 임시정부 청사 file 탐험연맹 2019.10.23 135
71 임정로드 임정로드 독림유적탐방 1일차 인천-상해 file 탐험연맹 2019.10.23 104
70 유럽문화탐사 [실크로드 2팀] 0808-0812 중앙아시아 실크로드 탐방! file 탐험연맹 2019.08.14 164
69 유럽문화탐사 [53차유럽] 0807 제목 세상에서 가장 작은 나라, 바티칸 file 탐험연맹 2019.08.14 114
68 유럽문화탐사 [53차유럽] 0806 Rome! file 탐험연맹 2019.08.14 74
67 유럽문화탐사 [53차유럽] 0805 피사의 뜨거운 태양과 함께! 로마로! 1 file 탐험연맹 2019.08.14 86
66 유럽문화탐사 [53차유럽] 0804 르네상스의 도시 피렌체 file 탐험연맹 2019.08.13 75
65 유럽문화탐사 [53차유럽] 0803 베네치아에서의 즐거운 하루 file 탐험연맹 2019.08.13 44
64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802 모짜르트의 나라 오스트리아 1 file 탐험연맹 2019.08.05 128
63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805 14일차 : 정말 오늘이 마지막..? 6 file 탐험연맹 2019.08.05 241
62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804 13일차 : 서울까진 얼마나 남았지? 4 file 탐험연맹 2019.08.05 164
»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803 12일차 : 드디어 강원도 통과! 경기도 안녕? 6 file 탐험연맹 2019.08.04 17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