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년 탐험소식
HOME > 연맹소개 > 2019년 탐험소식  
조회 수 270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어제보다 긴 거리를 걷는 오늘, 아이들의 체력을 위해 오늘은 기상시간이 평소보다 좀 늦습니다. 하지만 아이들은 이미 이전에 일어나는 시간에 적응 됐는지 한 시간이나 일찍 일어나 출발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출발시간은 12시가 넘는다고 이야기해주자 갑자기 밝아지는 얼굴과 목소리로 좋아합니다. 어제의 행군이 많이 힘들지 않았을까, 조금 걱정됐지만 좋아하며 방방 뛰는 아이들의 모습을 보면 그리 힘들지는 않았나봅니다. 아침식단으로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짜장밥에 맛있는 계란 국입니다. 급식을 먹는 우리 대원들 중에는 본인 학교 급식보다 맛있다는 대원들도 여럿 있었습니다. 아이들이 맛있다며 좋아하는 모습을 보는 취사대장님, 비를 맞으며 밥을 준비했던 피곤이 싹 가시는 기분입니다.



아침을 다 먹었습니다. 어제 오후, 숙소 옆 빨래방 사장님께서 아이들이 예쁘다고 빨래를 무료로 해주셨는데, 그 빨래를 오늘 찾으러 가야합니다. 50명에 가까운 아이들의 빨래를 모두 널어놓고 각자 옷가지를 가지고 갑니다. 내 수건과 옆 대원의 수건이 바뀌기도 하고, 양말을 잃어버리기도 하지만 결국 제 짝을 찾아갑니다.



한바탕 빨래 정리가 끝나고 같은 연대 친구들은 잘 알지만 다른 대원들은 잘 모르기 때문에 전체 인원 앞에서 간단한 자기소개를 하는 시간을 갖습니다. 방금까지 같이 옆자리에서 밥을 먹던 대원이 사실은 나와 같은 취미를 갖고, 같은 관심사를 가졌으며 같은 게임을 하는 사람이었습니다. 이제는 대원 대 대원이 아닌 어느 학교의 누구로서 이야기를 나눕니다. 왁자지껄 자기소개시간이 끝나고 연대별 깃발을 만듭니다. 연대기에 그려진 그림만 봐도 연대 성격이 보이는 듯 합니다. 마지막으로 정말 가방을 챙겨서 오늘 행군의 시작을 준비합니다. 오늘은 대관령에서 진부령까지 약 20km정도를 걷습니다.

연대기 네개조.jpg




이제 행군을 시작합니다!



그런데 갑자기 소나기가 내리기 시작합니다. 소나기치고는 비가 상당했기 때문에 대장들은 안전을 위해 조금 후에 출발하기로 합니다. 비가 그쳐가는 듯 하다 가도 다시 쏟아져서 출발시간은 계속 늦춰졌습니다. 더 이상은 기다릴 수 없어 비를 뚫고 행군을 시작합니다. 오늘의 길은 일부의 완만한 언덕과 평지만 있어서 그늘이 없는 길인데, 어찌 보면 비가 오는 게 더 다행이라고 생각이 듭니다. 대원들은 땡볕 밑에서 걷는 것보다 움직이며 맞는 비가 기분이 좋은지 더 좋아하는 눈치입니다. 강했다가 약해지는 빗줄기 속에서 대원들은 뚜벅뚜벅 걸어갔습니다. 물론 힘듭니다. 하지만 지나가며 응원해주시는 분들, 무엇보다 바로 옆에서 같이 걸어가는 대장님들의 응원에 없던 힘도 생기는 아이들입니다.



오늘의 숙영지에 도착했을 때, 아이들은 최고의 소식 하나를 듣습니다. 원래 오늘은 텐트를 치고 야영을 하는 날이었지만 주민들의 도움으로 마을회관을 빌려 아이들이 실내에서 잠을 잘 수 있게 된 것입니다. 텐트를 좋아하는 아이들이지만 그래도 실내에서 자는 잠을 이길 수는 없는 모양입니다.



내일도 우리 아이들은 길고 긴 집으로 가는 길에 발을 올립니다. 힘들지만 집에서 기다리는, 옆에서 함께 가는 내 응원자들을 향해 오늘도 걸어갑니다.


*오늘 행군 때 비 때문에 사진을 찍지 못했습니다. 양해 부탁드립니다.


?
  • 조연희맘 2019.07.29 01:17
    오늘 천둥번개와 함께 비가 너무와서 걱정했는데 이렇게 소식을 접하니 그나마 안심이 되네요. 몇번이고 행군하는곳에 가보고 싶은 마음이 들었지만 남은 일정을 위해 또 모든 사람들을위해 참아봅니다

    주위에 응원해주시는 많은분들께 너무 감사한 마음입니다.
    우중행군 뒤 힘들었을텐데 오늘은 실내취침이라하니 아이들이더욱 푹 쉴수 있을듯하네요.

    비오는데 고생한 대장님들 전대원 수고하셨습니다.
    내일을 위해 푹쉬세요. 감사합니다
  • 푸름맘 2019.07.29 03:05
    비오는날 행군이라, 더 힘들었을듯 해요
    편안하게 마을회관서 오늘 하루 쉴수 있음에
    감사드립니다.
  • 대장님힘내용 2019.07.29 08:35
    빗길 항상 조심하시구. 고생 많았어요. 밥 많이먹고 좋은거 많이 봐요-
  • 김주혁형 2019.07.29 19:59
    대장님 부디 제 댓글을 저희 동생에게 꼭 읽어주세요 큰 힘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주혁아 건석이 형이야 너가 열심히 강원도를 걷고있을때 형은 수시 준비를 하고있단다. 시원한 에어컨 밑에서 강원도의 지형을 공부하니 네 생각이 새록새록 나는구나. 비가 내리던 주말에 경찰대 시험을 보고나서 부대찌개를 먹을때도 형은 네 걱정에 밥을 세 그릇 비우고 말았어. 형이 호남대로 갔을때 먹었더 오이 냉국 진짜 맛있었는데 ㅎㅎㅎㅎ 너도 밥 잘 먹고 잠도 잘 자야한단다. 사진에서는 의젓해보이던데 실제로도 그런지 궁금하네. 지금 경험이 고등학교에서 아주 큰 버팀목이 되어줄거야 끝까지 파이팅하고 형은 모레 집가서 치킨에 콜라 먹을거야 ㅎ
  • 장성재엄마 2019.07.30 00:06
    대장님들 우리 대원들 고생 많습니다.
    화이팅!!!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801 텐트에서의 마지막 아침 file 탐험연맹 2019.08.03 120
59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731 노힌슈반슈타인 성을 가다! file 탐험연맹 2019.08.03 61
58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730 스위스를 떠나 리히텐슈타인,퓌센! file 탐험연맹 2019.08.03 57
57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802 11일차 : "너희들의 앞길을 응원할게" 3 file 탐험연맹 2019.08.02 209
56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801 10일차 : 부모님의 편지 사랑합니다, 감사합니다. 7 file 탐험연맹 2019.08.02 211
55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731 9일차 : 드디어 원주 입성! 5 file 탐험연맹 2019.07.31 210
54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729 용의 전설, 필라투스 산!! 3 file 탐험연맹 2019.07.31 114
53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730 8일차 : "대장님, 빠뜨려도 돼요?" 6 file 탐험연맹 2019.07.31 273
52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729 7일차 : "이런 거 볼 땐 국토대장정 오길 잘 한 거 같아요." 5 file 탐험연맹 2019.07.31 286
51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728 더위를 씻어내는 빗속의 캠핑! 1 file 탐험연맹 2019.07.30 111
»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728 6일차 : 이렇게 긴 우중 행군은 처음이야! 5 file 탐험연맹 2019.07.29 270
49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727 폭염을 가셔줄 단비와 함께 룩셈부르크 1 file 탐험연맹 2019.07.28 123
48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726 치즈의 나라 네덜란드 file 탐험연맹 2019.07.28 94
47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725 네덜란드를 향해~ file 탐험연맹 2019.07.28 68
46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724 파리 시내 탐사~ file 탐험연맹 2019.07.28 84
45 유럽문화탐사 [53차 유럽] 0723 파리로 고고 씽~ file 탐험연맹 2019.07.28 89
44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연대 및 대장단 명단 알려드립니다. 탐험연맹 2019.07.28 213
43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727 5일차 : 산악이야, 행군이야? 대관령 옛길! 5 file 탐험연맹 2019.07.27 247
42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726 4일차 : 강릉 안녕? 4 file 탐험연맹 2019.07.27 198
41 국토대장정 [47차 국토] 0725 3일차 : 독도에 가다! 1 file 탐험연맹 2019.07.27 16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